척추질환

고질적인 척추질환, 우리본정형외과가 시원하게 해결해드리겠습니다.

우리본정형외과
척추질환

척추질환으로 고생중이시라구요?
우리본정형외과가 시원하게 해결해드립니다.

경추 및 흉추 질환

경추 뼈와 뼈 사이의 추간판이 탈출하거나 파열돼 경추신경이
압박을 받아 목과 어깨 등에 통증이 일어나는 질환입니다.

디스크는 목뼈와 뼈 사이를 받치고 있는 연성 조직으로 수핵과 섬유륜으로 구성 되어있습니다. 목 디스크는 수핵이 탈출 되어 척수신경이나 신경근을 압박하여 증상을 일으키는 질환으로 퇴행성 및 외상성으로도 발생합니다.

신경을 압박하는 디스크는 딱딱 함에 따라 연성 디스크(흔히 말하는 디스크)인 수핵 탈출증과 뼈가 자라나거나 신경 주변 인대가 뼈로 변하며 두꺼워져 신경을 눌러 증상을 일으키는 경성디스크로 나눌 수 있습니다.

연성 디스크
경성 디스크

경추디스크의 증상

탈출된 디스크와 상지방사통의 발생

목 디스크의 증상으로는 어깨 및 팔로 내려가는 방사통이 가장 흔하며 어깨 및 뒤통수의 통증, 등의 통증, 가슴의 통증, 팔 및 손의 감각이상, 팔 및 손의 근력 약화 및 근위축, 두통, 어지러움, 다리의 근력약화, 보행장애 및 배뇨 및 배변 장애가 나타날 수 있습니다. 연성인 경우 비교적 급성 극심한 통증을 나타내며 경성 디스크는 만성 증상으로 심한 통증은 드뭅니다.

디스크가 압박하는 위치에 따라서 두뇌로부터 내려오는 신경 기둥인 척수를 누르는 경수증. 척수에서 분지 되어 나가는 신경근을 누르는 신경근병증으로 나눌 수 있으며 신경근 병증은 주로 통증과 근위약을 동반하는 말초 신경병증이며 경수증은 팔다리 기능 장애를 나타내는 중추신경 병증 입니다.

경추 흉추 신경의 피부 지배영역

경추디스크의 치료

비수술적 치료법으로는 자세 교정 및 운동요법. 약물요법. 물리치료, 목 보조기, 신경 차단술. 신경 성형술, 고주파/레이져 수핵 감압술 등 이 있으며 치료에 반응이 없을 경우 정상 조직은 보존하고 병변만을 선택적으로 제거하는 내시경 및 최소 침습 경추 시술이나 인공 관절 치환술로 대부분 완치를 얻을 수 있습니다.

목 뼈의 변형이 심하고 여러 분절에 병변이 있으며 사지 마비 및 기능 장애가 심한 경우 비수술적 치료법을 고집하는 것은 매우 위험하며 척수증의 경우 근본 병변들을 제거하고 경추를 재건하는 고정술 이나 후궁 성형술 등의 재건 수술법을 고려해야합니다.

무엇보다 올바른 자세와 생활 습관이 중요합니다. 목과 허리를 바로 세우고 몸과 어깨를 펴고 턱을 당겨 넣고 배를 당겨 넣고 엉덩이를 앞으로 당기는 자세를 유지해 보세요. 처음엔 힘들지만 익숙해지면 척추 건강에 큰 도움이 됩니다. 금연을 하는 것이 디스크 건강에 중요하며 튼튼한 목 근육을 위해 운동을 시행 해야합니다.

척추에 대한 흔한 궁금증

  • 척추병은 다 수술 해야 하나요?

    척추병의 거의 대부분은 충분한 휴식과 안정으로 호전됩니다. 약물이나 물리치료에 반응이 없고 생활이 안될 정도의 통증이 지속될 경우 수술을 고려하게 됩니다.

  • 척추 수술하면 병신 된다고 주변에서 말립니다.

    이전 현미경이나 내시경 등의 미세 치료 도구가 발달되지 않고 MRI등의 영상진단 장비가 없었던 경우에 병변으로 의심되는 부위를 광범위하게 절개하여 치료함으로 수술 후 후유증이 남는 경우가 많아서 그런 말이 있었던 것이 사실입니다. 현대에는 최소 6단계이상의 진단 검사로 가장 원인이 되는 병변을 찾아내어 내시경 등의 장비로 치료 시 정상 조직 손상을 최소로 하여 후유증이 혁신적으로 줄어들었습니다.

  • 엑스레이(X-ray), 씨티(CT), 엠알아이(MRI) 왜 다 찍어야 하나요. 제일 비싼 엠알아이만 찍으면 되는 거 아닌가요?

    각각의 검사 목적이 다릅니다. 엑스레이는 척추를 움직이며 찍을 수 있어 전체적인 밸런스와 불안정성 유무를 보고, 씨티(전산화 단층촬영; CT)는 뼈와 연부조직을 잘 분간하여 볼 수 있어 탈출된 디스크가 연성인지 경성인지 구분에 도움이 되며 일부 종양의 성질을 구분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엠알아이(자기공명영상; MRI)는 현재까지 개발된 검사법 중 가장 안전하고 정확하며 척추뿐 아니라 전신적으로 유용합니다. 척추에서는 아주 작은 추간판 탈출증도 발견할 수 있고 종양이나 숨겨진 골절의 판정에도 유용합니다.

  • 디스크 수술했는데 재발 했어요. 수술이 잘못된 것 아닌가요? 한번에 다신 재발 안하게 해주는게 좋지 않아요?

    추간판은 척추 사이에서 완충 역할을 하는 연골의 일종입니다. 신경을 누르는 탈출 추간판조직만 제거하고 나머지 추간판은 완충 역할을 위해 남겨 놓아야 하며 생활하다 보면 다시 나와 누르는 경우가 있습니다. 엄밀하게 말하면 재발이라고 하기 보다는 새로 생긴 것으로 보는게 합당합니다. 디스크를 다 제거하고 인공뼈나 인공디스크를 넣어주면 다시 추간판이 탈출 되어 신경을 누르지 않으므로 재수술의 걱정은 없겠으나 움직일 수 있는 척추 분절을 고정하는 것은 상하 다른 분절에 일을 더 던져주는게 되어 바람직하지 않습니다. 고정술은 더 이상 추간판이 남아있지 않거나 불안정이 심할 경우 고려해야합니다.

도움이 되셨나요?

본원에 방문하시면 더욱 다양한 정보
정성 가득한 진료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우리본정형외과는 언제나 여러분의 건강을 생각하고 있습니다.